socialmedia 보도자료

하이트진로㈜ 보도자료를 바로 공유할 수 있는 공간입니다.

하이트진로,캄보디아 최대 명절 EDM행사 메인스폰서로 나서

2018.04.11

하이트진로,캄보디아 최대 명절 EDM행사 메인스폰서로 나서

- 본움뚝EDM페스티벌 ‘Jinro360’행사에 이은 두번째 대규모 행사 -

- 영 타킷 마케팅을 통해 현지 판매 가속화 –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가 캄보디아 최대 명절인 쫄츠남(Chaul Chnam)을 맞아 EDM페스티벌을 열었다.


소주 세계화를 본격 추진하고 있는 하이트진로는 6일부터 8일까지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에서 열린 ‘JINRO present Water Sensation 2018’행사의 메인스폰서로 나섰다.이 행사는 작년 11월 국민축제 본움뚝(Bon Om Tuk,물축제)에서 열린 ‘Jinro360’행사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면서 기획된 것으로 캄보디아에서 열린 두번째 EDM페스티벌이자명절 행사로는 처음이다.


한국,영국,태국 등 총 8개국 정상급DJ 18명 외에도 현지 아이돌 그룹 2개팀,퍼포먼스팀인 레이저몬스터와 EDM바이올리니스트 등이 출연했다.특히,한국 아이돌 그룹 출신의 문준영(전 제국의아이들), RANA(전 나인뮤지스)등을 초청해 행사의 수준을 높였으며 행사기간 동안 총 16,000여명의 관객이 몰리는 등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하이트진로는 행사장 내에 Jinro Vip존과 세일링 부스, JINRO Cocktail부스등을 운영하며 브랜드 알리기에 적극 나섰다.


쫄츠남은 우리나라 음력 설 명절과 비슷한 동남아시아 일대의 명절이다.캄보디아에서는 매년 4월 14일에서 16일까지 3일간 공휴일로 지정되?¯ 있으나 다수의 캄보디아인들이 고향을 방문하기때문에 보통 7일간 연휴가 지속된다.쫄츠남은 1년중 가장 더운 날이자 새해이기 때문에 서로에게 물을 뿌리고 행복과 안녕을 기원하는 풍습이 있으며 태국에서는 쏭크란이라 불린다.


하이트진로는 프놈펜 일대 중상류층의 힙 플레이스로 형성된 나이트마켓을 기반으로 영 마케팅에 공을 들이고 있다. 2030을 타킷으로 TV광고와 유명 뮤직비디오 메인스폰서로 참여하는 한편 나이트마켓 내 안테나샵을 운영하는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캄보디아에서의 소주 판매는 16년 대비 17년 2.6배 성장했고 올해도 2배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교민 판매 대비 현지인 판매가10배 이상으로성장하는 등 기존의 교민 위주 시장에서 현지인 위주 시장으로 탈바꿈하고 있다.


황정호 하이트진로 해외사업본부장은 “캄보디아는 소주의 세계화가 가장 뜨겁게 이루어지고 있는 나라 중의 한 곳”이라면서 “한류와 현지화 마케팅을 통한 투 트랙 전략으로 한국을 대표하는 소주를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