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cialmedia 보도자료

하이트진로㈜ 보도자료를 바로 공유할 수 있는 공간입니다.

하이트진로, 홍콩 맥주시장에서 5년만에 7배 급성장

2017.11.14

하이트진로, 홍콩 맥주시장에서 5년만에 7배 급성장

- 하이트, 스타우트 TV광고 방영 중, 순수 국내브랜드로 판매랭킹 7위 올라 - 

- 필라이트 9월 첫 수출, 일반맥주와 비슷한 가격에도 조기판매 돼 추가수출 나서 -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가 홍콩맥주시장에서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해 하이트진로의 홍콩 내 맥주 판매량은 32만 상자(1상자=500㎖ x 20병)로 전년대비 31%성장했다. 올해 예상판매량은 41만 상자다. 2012년 6만 상자 대비 약 7배나 증가한 급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2012년 흑맥주 스타우트를 시작으로 하이트진로는 2015년까지 드라이d, 맥스, 하이트 등 수출 종류를 늘려가며 브랜드 알리기에 나서왔다. 현지마케팅이 본격화된 2015년에는 하이트진로의 맥주 브랜드 다수가 홍콩 내 SSM, CVS, 백화점 등 2천여 곳에 입점했다. 2016년 닐슨 자료에 따르면 하이트가 홍콩 내 가정시장에서 판매랭킹 7위에 오르며 글로벌 브랜드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홍콩은 글로벌 브랜드들의 각축장으로 전세계 주요 맥주 브랜드들이 치열하게 경쟁하고 있는 곳이다. 


하이트진로는 홍콩시장 안착을 위해 다양한 현지 마케팅으로 시장공략을 강화하고 있다. 


홍콩의 대표적 명물인 2층버스에 광고를 진행하는 한편, 지난 8월부터 현지모델을 기용한 하이트, 스타우트 CF를 홍콩 TV정규채널 3곳에 선보이고 있다. 광고 모델로 등장하는 에릭 콧(Eric Kot, 갈민휘)은 홍콩 내 톱 연예인으로 현지인들에게 하이트의 깔끔하고 목넘김이 좋은 이미지를 잘 부각시키고 있다는 평이다.


또, 국내에서 6개월만에 1억캔을 판매하며 메가히트 상품으로 등극한 필라이트 1만상자를 지난 9월 홍콩에 첫 수출했다. 필라이트의 현지가격은 국내와는 달리 현지 일반맥주와 비슷한 수준으로 가성비가 아닌 품질자체로 인기를 끌며 조기 판매 돼 이달에 추가 수출할 예정이다. 





TOP